저에게 꼭 필요했던 교육

정혜미 0 8

지금까지 수많은 창업교육을 들으면서 이제 교육도 그만듣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.

하지만 창업에 대한 계획이 희미해서 마지막이라는 심정으로 533창업캠퍼스 교육을 신청하게 되었습니다.

결론적으로 그동안 헤매왔던 저에게 앞으로 나아가야 할 단계들을 짚어주신 소중한 교육이었습니다.

죽음의 계곡 없이 버틸 수 있는 창업 해보도록 노력하겠습니다.

오랜 시간 열정적으로 코칭해주신 코치님께 감사드립니다. :)

우리의 주관은 쓰레기입니다.

조회 12 | 별점